마른신
당혜의 기본구조는 태사혜와 유사하며 운혜보다 다소 고급 신이다. 당혜는 신울(발을 감싸는 부분)에 비단 천을 입힌 후 신코와 뒤축에 당초문(唐草紋)을 장식하여 만들었다. 신울과 신코와 뒤축에 장식된 무늬의 배색은 정해진 것을 따랐는데 홍색 바탕에 청색 무늬를 놓은 것을 ‘청목댕이’라고 하여 조금 나이든 계층에서 신었고, 청색 바탕에 홍색 무늬를 놓은 것을 ‘홍목댕이’라 하여 젊은 층에서 주로 신었다.
이 신발은 신울에 무늬가 있는 천을 입힌 후 신코와 뒤축에 당초문의 파란 비단을 입혀 신코와 뒤축 부분이 돋보인다. 신발 전체적으로 문양을 넣어 여성스럽다. 길이 24cm